보리, 겨울철 포장 관리 철저로 피해 최소화!

- 배수로 정비, 보리밟기로 서릿발 피해 예방-
기사입력 2020.01.09 15:47 조회수 53

위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 수 있습니다.

  • 페이스북으로 보내기
  • 트위터로 보내기
  • 구글플러스로 보내기
  •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
  • URL 복사하기
  • 기사내용 프린트
  • 기사 스크랩
  • 기사 내용 글자 크게
  • 기사 내용 글자 작게

보리, 겨울철 포장 관리 철저로 피해 최소화 1.jpg

보리, 겨울철 포장 관리 철저로 피해 최소화 2.jpg

 

영광군(군수 김준성)은 겨울철 이상기온과 강우로 인한 보리 습해 예방을 위해 배수로 정비 등 포장관리를 당부했다.

 

영광군은 매년 많은 눈이 내렸지만 올해는 눈 대신 때아닌 비가 내리는 상황이다. 영광군의 겨울철 기상분석 결과, 평균기온이 5.2℃로 전년보다 1.6℃, 평년보다 1.1℃ 높고 1월 중 3일 동안 40mm의 많은 비가 내렸다.

 

보리는 습해에 매우 취약한 작물로 습해를 받으면 황화현상이 발생한다. 강우 예보 시 사전에 배수로를 정비하여 물 빠짐을 좋게 하고 습해로 식물체가 황화현상을 보이면 요소 2%액을 (요소비료 400g/20L, 살포량 100L/10a)을 2∼3회 뿌려 주어 생육을 돋아야 한다.

 

토양 내 수분이 많을 경우 2월부터 3월 초순에 서릿발에 의하여 뿌리가 노출되어 동사하므로 보리밟기를 하여 서릿발 및 건조 피해를 방지해야 한다.

 

농업기술센터관계자는 새해농업인 실용교육에서 “겨울철 맥류 습해 예방을 위해 철저한 포장 관리와 월동 후(2~3월)에 발생되는 잡초종류에 따라 적기에 잡초방제에 힘써줄 것”을 당부했다. 

[ 영광소리 기자 ygsori@ygsori.com]

위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 수 있습니다.

  • 페이스북으로 보내기
  • 트위터로 보내기
  • 구글플러스로 보내기
  •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
  • URL 복사하기
<저작권자ⓒ영광소리 & ygsori.com 무단전재-재배포금지>
댓글0
이름
비밀번호
신문사소개 | 광고안내 | 제휴·광고문의 | 기사제보 | 다이렉트결제 | 고객센터 | 저작권정책 | 개인정보취급방침 | 청소년보호정책 | 독자권익보호위원회 |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| RSS top
모바일 버전으로 보기